Are you the publisher? Claim or contact us about this channel


Embed this content in your HTML

Search

Report adult content:

click to rate:

Account: (login)

More Channels


Channel Catalog


Channel Description:

thoughts, tips, and inspirations for a bullshit-less life

older | 1 | .... | 26 | 27 | (Page 28)

    0 0
  • 07/08/18--15:14: 매출 대비 펀딩 비율
  • 스타트업이 수백억 원 규모의 펀딩을 받았다는 소식을 이젠 국내에서도 자주 접하게 된다. 그만큼 한국의 벤쳐캐피탈 규모도 커졌고, 좋은 스타트업이 많이 나오고 있다는 의미인 거 같다. 미국은 내가 다 따라잡지 못할 정도로 큰 규모의 투자 소식이 많은데, 이런 소식을 접할 때마다, 투자받은 규모와 이 회사의 실제 실력과의 상관관계에 대해서 고민하게 되는데, 이럴 때 그냥 간단하게 계산해보면(...)

    0 0

    우린 지금까지 꽤 많은 마켓플레이스에 투자했다. 투자를 시작할 때는 그냥 마켓플레이스는 남아도는 공급과 이런 공급을 절실히 필요로 하는 수요를 효과적으로 연결하는 플랫폼이기 때문에 좋은 비즈니스라는 1차원적 생각을 했는데, 그동안 옆에서 이 수요와 공급의 플랫폼을 자세히 보면서 많은 걸 배웠고, 지금도 계속 배우고 있다. 이런 분야에 투자해보신 분들은 잘 아실 텐데, 마켓플레이스를 시작하는 거와 시작한 마켓플레이스를(...)

    0 0
  • 07/15/18--15:55: 크립토 웨이브
  • 유니콘 회사들에 대한 이야기를 할 때, 내가 자주 강조하는 부분이 몇 개 있다. 일단, 성장하면서 좋은 수치를 만들면 좋은 회사가 되겠지만, 기존 비즈니스 패러다임을 완전히 파괴(=disrupt)하지 못하면 유니콘이 되는 건 쉽지 않다. 이런 면에서 보면 대부분 유니콘 비즈니스가 블랙스완일 확률이 높다. 또 다른 건, 유니콘 중에서도 돋보이게 성장하는, 소위 말하는 데카콘이 – 10조 원 이상(...)

    0 0
  • 07/18/18--14:30: 짐승피칭
  • 이젠 시간이 많이 흘렀지만, 나도 벤처에서 일 할 때 VC 앞에서 많이 피칭했다. 피칭이 항상 그렇지만, 대부분 잘 안 됐고, 무수히 거절당했지만, 그렇게 거절당하면서 소중하고 의미 있는 관계가 만들어졌다. 당시에는 몰랐지만, 거의 10년이 지난 이 시점에서 뒤돌아보면 당시 나를 만든 건 당시 있었던 우연한 만남과 거절이 아닐까 싶다. 자세한 건 이 글을 참고하면 된다. 실은(...)

    0 0
  • 07/22/18--14:30: 에어팟
  • 아직 2019년이 되려면 5개월 이상 남았고, 앞으로 내가 뭘 구매할지 모르지만, 현재까지 올 해 내가 구매한 것 중 가장 잘 샀다고 생각하는 건 애플 에어팟이다. 실은 에어팟이 처음 발표됐을 때 시장에서는 극과 극의 상반되는 피드백이 나왔고, 무선 이어폰에 대한 수많은 패러디가 나왔다(오랄비 전동칫솔 헤드랑 비슷한 건 정말 웃겼다) 실은 18만 원 이상이라는 가격이 부담돼서 며칠(...)

    0 0

    지난주에 브리티시 오픈 골프 대회가 열렸다. 작년에 조던 스피스 선수가 완전 극적으로 승리하는 걸 생방송으로 다 봤는데, 올해는 타이거 우즈가 기대 이상으로 선전해서 4일 내내 눈이 너무 즐거웠다. 그냥 디오픈(The Open)이라고 부르는 브리티시 오픈은 해안 지역을 따라 만들어진 링크스(Links)라는 코스 지형에서 개최되는데, 링크스 코스는 자연 목초지에 그대로 골프장을 조성하기 때문에 우리가 흔히 아는 그런 녹색(...)

    0 0
  • 07/29/18--14:30: Hustle의 승리
  • 나는 hustle이라는 말을 정말 좋아한다. 그래서인지 우리 투자사 중 힘든 상황이지만, 화이팅 넘치게 싸우는 창업가들을 존경한다. 실은 존과 나도 hustle로 스트롱이라는 브랜드를 열심히 만들고 있고, 우리도 다른 스타트업과 마찬가지로 매일 고생하면서 힘들게 앞으로 꾸역꾸역 나아가려고 열심히 몸으로 뛰는 허슬러들이다. 나는 우리 투자사 대표님들한테 믿음을 잃었다면 빨리 그만두지만, 계속 믿는다면 악착같이 hustle 하라고 조언하는데, 최근에 이런(...)

    0 0
  • 08/01/18--16:03: 인연
  • 세상 참 좁다는 이야기를 우리는 많이 한다. 나도 자주 느끼는데, 이런 좁은 세상에서 재미있고 신기한 관계들이 많이 만들어지는 거 같다. 최근에 이런 일이 있었는데, 사람의 관계와 인연이라는 게 참 재미있어서 포스팅해본다. 올해 만큼은 아니지만, 2012년 한국의 여름도 무더웠다. 이때 존이랑 나는 스트롱 첫 번째 펀드를 만들고 있었는데, 얼마 전에 내가 포스팅한 글처럼, 이 과정을 요약하자면(...)

    0 0

    우리 투자사 온라인 부동산 부동산다이어트에 대해서는 내가 몇 번 포스팅 한 적이 있다. 나도 고객이기 때문에, 부동산다이어트가 실제 중개 업무는 기존 공인중개사보다 더 깔끔하고, 전문적이고, 저렴하게 잘 한다는 걸 알고 있다. 회사의 실적과 고객의 리뷰가 이를 뒷받침해주고 있다. 하지만, 항상 아쉬웠던 부분이 온라인 플랫폼으로서의 소프트웨어 play가 약하다는 거였다. 미국의 Redfin이나 한국의 호갱노노와 같이 고객이 일단(...)

    0 0
  • 08/08/18--14:30: Handshake
  • 우리가 첫 번째 펀드에서 투자한 미국 회사 중 Purse라는 스타트업이 있는데, 내가 이 회사와 교포 창업가 Andrew Lee에 대한 글을 전에 여기에 올린 적이 있다. Purse는 이미 어느 정도 궤도에 올라왔고, 유니콘이 되진 않았지만, 나쁘지 않게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이 회사의 대표 Andrew도 워낙 똑똑한 엔지니어고, 비트코인에 일찍 눈을 떴기 때문에, 암호화폐나 ICO에 대한 대중적인(...)

    0 0
  • 08/12/18--14:30: 모서리 자르기
  • 2주 전, 북해도에서 잠시 시간을 보냈다. 내가 있던 호텔에서 다른 건물로 가려면 모노레일을 타고 5분 정도 가야 하는데, 이걸 타면서 일본사람들의 꼼꼼함, 장인정신, 그리고 원칙에 충실함을 새삼 느낄 수 있었다. 일단 아주 오래된 구식 모노레일이라서, 한번 놓치면, 한 15분을 기다려야 한다. 날도 덥고, 앉을 공간도 없어서 기다리는 거 자체가 너무 힘들어서, 차가 오면 바로 들어가서(...)

    0 0
  • 08/15/18--15:39: 주체적 사고
  • 장하준 교수와의 인터뷰 내용이 담긴 책 ‘장하준, 한국경제 길을 말하다‘ 를 얼마 전에 참 재미있게 읽었는데, 다음과 같은 내용이 있다. 장교수인지 다른 사람인지는 잘 기억이 안 나는데, 어떤 동양인 학생이 학교 과제에서, 본인의 생각을 정리해야 하는데, 자기 자신의 독창적인 생각보다는 이미 죽은 경제학자들의 이론을 종합해오자, 담당 교수가 버럭 성을 냈다고 한다. “니가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써오라고(...)

older | 1 | .... | 26 | 27 | (Page 28)